남편 환갑 벌써?

남편 환갑 벌써?

작성자 manabom
작성일 22-01-14 16:00 | 4 | 0

본문

33살, 26살에 결혼해서
벌써 남편이 환갑이 되었네요
7살 차이, 
엄청 큰줄 알았는데
막상 살아보니
지나나나 철없기는 마찬가지,

맨날 축구 보는거 같이 봐주면 옆에서 해설하느라,
20년 산 동네 빵집 이름은 몰라도
맨시티 선수들 신발만 보고도 이름 좔좔,
저 감독, 이 감독 논평해 가며 아주 본인이
구단주 된거마냥
쟤 저러다 또 쫒겨난다,
쟤 후반전에 빠지겠다
저거 옵사이드 아니다
핸드링 아니다...

아들들 같이 안봐주는 축구
저라도 열심히 봐줍니다
뻔히 아는 선수 이름 물어봐주고,
뻔히 아는 맨시티 47번, 20번 
진짜 열심히 뛴다, 
누구는 오리궁뎅이다...

환갑인데 아직도 철없는 
나 중학교 다닐때 해병대에 있었다는
7살 많은 울남편

70에도 저렇게 축구 좋아하며
철없기를 바래요
0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카카오톡으로 보내기

댓글목록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Facebook Twitter KakaoStory KakaoTalk